지리산 품은 쌍산재, 전남도 민간정원으로 등록
지리산 품은 쌍산재, 전남도 민간정원으로 등록
  • 박정숙
  • 승인 2018.10.08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리산 품은 쌍산재, 전남도 민간정원으로 등록 

전라남도는 정원문화 확산과 생태관광 활성화를 위해 '구례 쌍산재'를 제5호 민간정원으로 등록했다고 8일 밝혔다. 

쌍산재는 지리산 형제봉을 배경으로 섬진강이 감아 도는 구례 마산 사도리 상사마을 초입에 위치해 있다.  

전형적인 배산임수 고택의 전통정원 형태다. 

쌍산재는 해주오씨 고택으로 현재 운영자인 오경영 씨의 고조부님의 호 쌍산을 빌렸다.

'쌍산'의 호는 고조부와 친분이 두터웠던 마을 주민이 이사하자 두 가문이 영원히 사이좋게 지내길 바라고, 두 개의 산처럼 세상에 덕을 쌓으며 살자는 의미로 지었다고 한다.

안채, 사랑채, 건너채 등 아담한 한옥 건물을 수목과 돌담이 자연스레 연결하고 있다.

건물마다 지반 높이가 다르게 배치돼 그 라인이 주는 시선이 흥미를 준다.

서당채와 경암당이 위치한 이곳은 수목과 초본, 연못 등 한국전통정원의 소박하지만 아름다운 모습이 운치를 더한다. 

동백나무와 모란, 산수유, 배롱나무, 보리수나무 등 65종의 수목과 작약 등 약초식물 등 초본류가 어우러져 거부감 없는 지리산 자연을 연출하고 있다. 

특히 경암당 옆 영벽문은 쌍산재의 정수라고 할 수 있다.  

닫힌 영벽문을 밀고 나가면 저수지와 지리산 풍광이 펼쳐져 보는 이의 감탄을 자아낸다.

정원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민간정원 등록 심사위원들은 심사 결과 "한국전통정원의 아름다운 유형으로, 전남을 대표할 수 있는 좋은 자원"이라고 심사평을 내놓았다.

전라남도 등록 민간정원은 제1호 고흥 힐링파크 쑥섬쑥섬, 제2호 담양 죽화경, 제3호 보성 초암정원, 제4호 고흥 금세기정원이 있으며 구례 쌍산재는 제5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펀코리아
  • 주소 : 61478 광주광역시 동구 천변우로 339 제일오피스텔 901호 (수기동)
  • 등록번호 : 광주 아-00140
  • 인터넷신문 등록일 : 2013-06-12
  • 발행·편집인 : 박정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대
  • 제보·광고문의 : 062-369-2002
  • 팩스 : 062-369-2323
  • E-mail : web-tv21@hanmail.net
  • 신나는 대한민국, Fun Korea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신나는 대한민국, Fun Korea.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tv21@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