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리콜, BMW 리콜 대상 차종 확대…BMW 미니쿠퍼 등 6만5천여대 추가
BMW 리콜, BMW 리콜 대상 차종 확대…BMW 미니쿠퍼 등 6만5천여대 추가
  • 박종대 기자
  • 승인 2018.10.23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MW 리콜, BMW 리콜 대상 차종 확대…BMW 미니쿠퍼 등 6만5천여대 추가

BMW는 118d(7222대), Mini CooperD (2만3559대) 등 52개 차종 6만5763대

연이은 차량 화재로 '배기가스 재순환 장치(EGR)' 리콜이 진행 중인 가운데 BMW코리아가 리콜 대상 차종을 확대한다. 

국토교통부는 BMW 118d 등 52개 차종 6만5763대에 대한 추가 리콜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BMW 미니쿠퍼
BMW 미니쿠퍼

국토교통부는 민관합동조사단이 조사 과정에서 새롭게 화재 가능성을 발견한 BMW 118d 7222대를 비롯해 미니쿠퍼 D 컨트리맨·를럽맨·페이스맨 등 52개 차종 6만5763대에 대해 BMW가 리콜을 결정했다고 23일 밝혔다.

BMW 코리아에 따르면 리콜 대상 차량들은 2011년 5월부터 2017년 5월까지 생산됐으며 모델별 생산기간은 다르다.

BMW코리아는 지난 7월 B475, N47T, N57T 등 자사의 디젤 엔진 3종에서 화재위험이 크다고 판단, 이 엔진을 장착한 42개 차종 10만6317대에 대한 리콜을 시행했다.

이번에 추가로 리콜되는 차량에는 당시 화재 원인으로 지목된 EGR가 달린 23개 차종 3만7097대가 포함됐다. 

이들 차량은 '문제 EGR'가 장착됐음에도 당시 BMW가 화재 연관성이 낮다며 리콜 대상에서 제외했던 B47U, B47C, N47C, B37C, N57X 등 5종의 엔진을 사용한 차량으로 전해진다. 

이번 리콜은 현재 진행하고 있는 10만6000여대 차량에 대한 리콜과 더불어 자발적으로 추가하는 것으로서 리콜 사유는 기존과 동일한 EGR 쿨러의 누수로 인해 드문 경우 흡기다기관에 천공이 발생할 수 있고, 극히 드문 경우 화재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어서다.

시정계획서에 따르면 BMW는 118d(7222대), Mini CooperD (2만3559대) 등 52개 차종 6만5763대 소유자에게 오는 24일 고객통지문을 발송하고, 11월 26일부터 배기가스재순환장치(EGR) 모듈 개선품 교체를 시행한다.

다만 BMW는 화재원인이 EGR 결함이라는 기존 입장을 그대로 유지했다. 이에 따라 시정조치 방법은 `개선된 EGR교체 및 파이프클리닝`으로 기존 리콜과 동일한 수준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와 교통안전공단은 이번 추가리콜 이후에도 BMW 리콜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불시 현장점검도 실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펀코리아
  • 주소 : 61478 광주광역시 동구 천변우로 339 제일오피스텔 901호 (수기동)
  • 등록번호 : 광주 아-00140
  • 인터넷신문 등록일 : 2013-06-12
  • 발행·편집인 : 박정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대
  • 제보·광고문의 : 062-369-2002
  • 팩스 : 062-369-2323
  • E-mail : web-tv21@hanmail.net
  • 신나는 대한민국, Fun Korea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신나는 대한민국, Fun Korea.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tv21@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