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천 산천어축제, 첫날 14만 관광객
화천 산천어축제, 첫날 14만 관광객
  • 박정숙
  • 승인 2019.01.05 2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천 산천어축제, 첫날 14만 관광객

강원도 화천 산천어 축제, 오는 27일까지 23일간 

세계4대 축제로 자리 잡은 강원 화천 산천어축제가 개막 첫날에만 14만명이 넘는 인파가 몰렸다.  

이날 산천어축제에는 아침부터 저녁까지 14만1500명이 찾은 것으로 조직위는 잠정 집계했다. 이는 지난해 13만3480명을 훌쩍 넘는 인파다. 

대한민국 겨울 대표축제인 2019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축제장 개막일인 5일 강원 화천군 화천읍 화천천 축제장에서 개막식
대한민국 겨울 대표축제인 2019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축제장 개막일인 5일 강원 화천군 화천읍 화천천 축제장에서 개막식

어둠이 채 가시지 않은 이른 시간부터 라이트를 밝힌 차량들이 축제장으로 들어섰고 오후 1시가 넘자 축구장 면적(7140㎡)의 70배에 이르는 약 50만㎡의 얼음판을 가득 메워 축제 대박을 예감케 했다.   

또 외국인 관광객들도 6974명이 찾아 1300여 개의 얼음구멍에 낚싯대를 드리우고 산천어를 낚는 풍경을 연출했다.  
   
이번 축제는 국내 언론뿐 아니라 국외언론에서도 집중 조명을 받으며 세계적으로 유명세를 떨치고 있다.   

이날 일본 NHK를 비롯해 중국 신화통신, 유럽 EPA, 미국 AP 등 25개 매체들이 찾아 취재 경쟁을 벌이기도 했다. 

축제의 빅이벤트인 산천어 맨손잡기장은 시작 전부터 구경하려는 사람들로 가득 찼다. 봅슬레이와 눈썰매도 쉴 새 없이 위에서 아래로 내달리며 아이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이날 오후 6시 축제장 특설무대에서 열린 개막식에는 최문순 화천군수를 비롯한 신금철 화천군의장, 최인석 화천경찰서 서장, 김혁수 육군 2군단장 등 각계 인사들과 군민들이 참여해 공식적인 축제 시작을 축하했다.  

다양한 개막식 축하 공연 후 개막선포에 이어 오후 7시부터는 축제장 출렁다리 일대에서 폭죽과 나이아가라 불꽃쇼가 펼쳐지며 참석자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최문순 군수는 "온갖 중복규제로 변변한 공장이나 산업기반이 전무한 화천군에서 산천어축제는 정말 소중한 자산"이라며 "이번 축제에서도 최고의 콘텐츠로 관광객을 맞이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27일까지 23일간 일정으로 열리는 이번 축제는 지난해 173만명의 최고기록을 경신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펀코리아
  • 주소 : 61478 광주광역시 동구 천변우로 339 제일오피스텔 901호 (수기동)
  • 등록번호 : 광주 아-00140
  • 인터넷신문 등록일 : 2013-06-12
  • 발행·편집인 : 박정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대
  • 제보·광고문의 : 062-369-2002
  • 팩스 : 062-369-2323
  • E-mail : web-tv21@hanmail.net
  • 신나는 대한민국, Fun Korea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신나는 대한민국, Fun Korea.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tv21@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