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보험 찾아줌, 홈페이지에서 보험금 확인부터 청구까지 한번에 해결
내보험 찾아줌, 홈페이지에서 보험금 확인부터 청구까지 한번에 해결
  • 박종대 기자
  • 승인 2018.08.01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보험 찾아줌, 홈페이지에서 보험금 확인부터 청구까지 한번에 해결

내보험 찾아줌 홈페이지, https://cont.insure.or.kr 숨은 보험금 2조1천426억원 찾아가

보험금 통합조회 시스템인 '내보험 찾아줌'에서 운영 6개월여 만에 2조1426억원을 주인에게 찾아줬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내보험 찾아줌'은 지난해 12월 18일 서비스를 시작해 올해 6월 말까지 6개월여간 474만명이 이용했다.

이들은 187만 건, 2조1천426억원의 보험금을 찾아갔다. 1건당 평균 115만원 수준이다.

업종별로는 생명보험사가 약 1조9천674억원(171만건), 손해보험사가 1천752억원(16만건)이었다.

유형별로는 중도보험금이 1조2천947억원(142만3천건), 만기보험금 5천501억원(12만3천건), 사망보험금 1천189억원(1만1천건), 휴면보험금 1천789억원(31만4천건)이다.

이는 지난해 11월 기준 숨은 보험금 규모(약 7조4천억원)의 약 28%에 불과하다.

금융당국과 보험업계는 올 하반기 중 보다 쉽게 숨은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도록 시스템 업그레이드를 계획하고 있다. 

보험사들은 11월까지 개별적으로 온라인 청구 시스템을 마련하고 안정성 테스트를 한 뒤 12월 '내보험 찾아줌'과 연계할 계획이다.

지금은 '내보험 찾아줌'에서 숨은 보험금을 확인하고서 보험금을 청구하려면 해당 보험회사 콜센터나 계약 유지·관리 담당 설계사 등에게 연락하는 등 따로 절차를 밟아야 한다.

이미 관련 시스템을 구축한 회사도 청구 절차를 더 간소화하는 등 개선한다.

온라인 보험금 청구를 하기가 힘들거나, 유선상담 후 보험금을 청구하고 싶은 소비자를 위해서는 '콜 백' 서비스가 도입된다.

숨은 보험금 조회 후 전화번호를 남기면 해당 보험사 직원이나 담당 설계사 등이 일정 기간 이내에 직접 연락해 상담·안내한 후 보험금 청구를 도와준다.

금융위는 또 행정안전부 협조를 받아 '계약자 최신주소', '사망자 정보' 등을 확인해 숨은 보험금 안내 우편 발송 등을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펀코리아
  • 주소 : 61478 광주광역시 동구 천변우로 339 제일오피스텔 901호 (수기동)
  • 등록번호 : 광주 아-00140
  • 인터넷신문 등록일 : 2013-06-12
  • 발행·편집인 : 박정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대
  • 제보·광고문의 : 062-369-2002
  • 팩스 : 062-369-2323
  • E-mail : web-tv21@hanmail.net
  • 신나는 대한민국, Fun Korea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신나는 대한민국, Fun Korea.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tv21@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