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구강보건의 날' 맞아 충치예방 인형극 선보여
목포시, '구강보건의 날' 맞아 충치예방 인형극 선보여
  • 박정숙
  • 승인 2019.06.07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포시, '구강보건의 날' 맞아 충치예방 인형극 선보여

어린이집 원생 및 교사 등 1,500여명 참석

목포시 보건소는 지난 7일 목포시민문화체육센터에서 충치예방 인형극'이 상한 나라 엘리스'공연을 선보였다.

제74회'구강보건의 날'을 맞아 어린이들에게 치아 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마련된 이번 공연은 목포시내 어린이집 원생 및 교사 1,500명이 2회에 걸쳐 전액 무료로 관람하였다.

공연은 아이들에게 친근한 동화 캐릭터인 앨리스가 미취학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올바른 양치 습관과 치아건강에 좋은 음식과 나쁜 음식을 구별하는 요령을 알려주는 내용이다.

특히, 신나는 음악과 율동과 이해하기 쉬운 말로 공연이 펼쳐져 어린이들이 높은 집중도를 보였다.

공연관람과 함께 구강관련 체험관 운영, 올바른 손씻기, 포토존 등 다양한 체험행사도 진행됐으며, 참가한 모든 어린이들에게는 치아관리를 잘 하라는 당부와 함께 유아용치실을 증정했다.

목포시보건소 관계자는 “이번 충치예방 인형극 공연은 알기 쉽고 재미있는 구성으로 어린이들이 칫솔질과 치아관리의 필요성 깨닫는 계기가 되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아이들을 비롯한 시민들의 구강건강 관리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