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특화작목 ‘시설부추’ 여름출하 시작
해남군, 특화작목 ‘시설부추’ 여름출하 시작
  • 박정숙
  • 승인 2019.06.07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남군 특화작목‘시설부추’여름출하 개시

여름부추, 15농가 200톤 생산 예정 
 
해남군의 대표적인 1시군 1특화작목으로 육성중인 여름부추가 첫 출하를 시작했다.

해남군은 대표적 특화작목인 시설부추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시설확대를 통한 연중 생산체계를 구축해 나가고 있다.

해남시설부추는 2007년부터 기후가 온화한 북일면을 중심으로 22농가에서 작목반을 구성, 21ha의 면적을 재배하고 있다. 연간 1,100여톤의 겨울부추를 생산하고 있으며, 이번 여름부추 출하로 1억 9,000여만원의 농가 소득이 추가로 예상되고 있다.

해남 여름부추는 15농가에서 3.5ha 면적을 재배, 200톤을 생산할 예정으로 계약재배를 통해 전량 CJ프레시웨이로 출하될 예정이다.

군은 여름부추 재배를 위해 시설하우스 내 차광시설, 환기팬 등 온도저감 시설을 투입하는 한편 클로렐라를 활용한 고품질 부추 생산 등 여름철 시설 부추 안정생산 재배기술을 정립하고 있다.

1시군 1특화작목 육성 사업은 2018년부터 2020년까지 3년 연속사업으로 올해는 총 2억원의 사업비를 지원해 연중생산 기반조성과 고품질 부추 생산을 위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내강 땅끝부추영농조합법인 대표는 “부추 연중 생산으로 가격 안정화와 함께 부추 시장을 선점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안정적인 여름부추 생산으로 해남부추의 경쟁력을 높이고, 농가 소득을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