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종순 장흥군수, 국비확보 ‘총력전’
정종순 장흥군수, 국비확보 ‘총력전’
  • 박종대 기자
  • 승인 2019.06.11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종순 장흥군수, 국비확보 ‘총력전’

국회의원 만나 현안사업 반영 요청

 

정종순 전남 장흥군수가 지역 현안사업 해결을 위한 국비확보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정종순 전남 장흥군수는 최근 국회를 방문해 민주평화당 황주홍(고흥·보성·장흥·강진) 의원을 비롯한 관계자를 만나 지역 현안 사업을 설명하고 정부예산 반영을 요청했다. /장흥군 제공
정종순 전남 장흥군수는 최근 국회를 방문해 민주평화당 황주홍(고흥·보성·장흥·강진) 의원을 비롯한 관계자를 만나 지역 현안 사업을 설명하고 정부예산 반영을 요청했다. /장흥군 제공

11일 장흥군에 따르면 정 군수는 최근 국회를 방문해 민주평화당 황주홍(고흥·보성·장흥·강진) 의원을 비롯한 관계자를 만나 지역 현안 사업을 설명하고 정부예산 반영을 요청했다.

정 군수는 이날 ▲영암 금정IC∼장흥 유치 간 국도23호선 시설개량사업 ▲로하스타운 한옥숙박관광체험단지 조성 ▲관산 삼산지구 배수개선사업 등 굵직한 현안사업의 필요성에 대해 설명했다.

영암 금정IC~장흥 유치 간 국도23호선 시설개량사업은 국비 470억원이 소요되는 간선도로 확충사업이다. 호남 고속철(KTX) 개통과 함께 광주~완도(강진) 간 고속도로 개설로 인한 유입인구 및 교통량에 대비해 장흥군은 간선도로 확충을 추진하고 있다.

로하스타운 한옥숙박관광체험단지 조성사업은 총 200억원(국비 76억원·지방비 50억원·민자 74억원) 규모의 사업이다. 군은 다양한 문화, 레저체험이 가능한 한옥민박과 전통찻집, 한식당, 지역특산물 판매점 등을 만들어 정체된 로하스타운 개발에 활력을 더할 방침이다.

관산 삼산지구 배수개선사업은 매년 우기철 발생되는 상습침수 지역(214㏊)의 피해예방을 위해 국비 53억원을 확보해 배수문 설치 및 배수로를 정비추진하고 있다. 

국비 53억원을 확보해 배수문 설치 및 배수로를 정비한다는 계획이다.

장흥군은 앞으로도 국회, 정부 부처와 소통·협조체계를 강화해 지역에 필요한 사업을 적극 설명하는 등 국비예산 확보 및 신규사업 발굴에 행정력을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