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하반기 문화사업 ‘본격화’
함평군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하반기 문화사업 ‘본격화’
  • 박정숙
  • 승인 2019.08.07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까지 미래설계·사회성 발달 프로그램 운영
20일부터 생활외국어 교실 진행

전남 함평군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이달부터 최근 선정된 각종 공모사업을 통해 올 하반기 문화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7일 센터에 따르면, 지역 다문화가정 중 초등학교 4학년~중학교 3학년생을 대상으로 오는 8일까지 미래설계·사회성 발달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지난 6월 선정된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주관 ‘2019 복권기금 방학지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학습전략검사, 진로탐색검사, 드론 DIY 및 체험, 푸드아트 테라피 등으로 구성됐다.

센터는 이번 사업을 통해 학령기 다문화가정 자녀들에게 본인성향 및 욕구를 탐색하게 하고 이를 토대로 다양한 진로를 제공할 전망이다.

이달 20일부터는 전라남도 주관 ‘모자이크 문화공감 아카데미’ 사업의 일환으로 부모와 자녀가 함께 참여하는 생활외국어 교실을 진행한다.

오는 11월 22일까지 총26회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지역 내 결혼이민자를 강사로 활용, 놀이·노래·체험활동 등 다양한 방식을 통해 기초 생활회화와 해외문화를 지역민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각종 공모사업에 적극 참여해 다양한 문화 사업을 적극 유치하고 이를 통해 건강한 가족관계를 형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