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농번기 '마을공동급식 지원사업' 실시
영암군, 농번기 '마을공동급식 지원사업' 실시
  • 박정숙
  • 승인 2019.08.13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암군, 농번기 '마을공동급식 지원사업' 실시
총 319개 마을에 6억3,800만원 지원

전남 영암군은 가사와 영농작업을 병행하는 여성농업인의 가사부담을 덜어주고, 농촌일손 부족을 해소하기 위해 하반기 농번기 마을공동급식 지원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영암군은 금년에 전라남도 농번기 마을공동급식 사업으로 139개 마을에 2억 7,800만원을 지원하고 부족한 부분은 ‘영암군 농업인 마을공동급식 지원조례’에 따라 농업인 마을공동급식비로 180개 마을에 3억6,000만원을 지원해, 마을공동급식비로 총 319개 마을에 6억3,800만원을 지원한다.

2019년 4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상반기 마을공동급식 지원사업으로 193개 마을에 부식비 및 조리원 인건비로 3억8,600만원을 지원했고, 하반기 126개 마을에 2억5,200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하반기 마을공동급식은 9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시행하며, 사업신청은 마을대표가 읍면사무소를 방문하여 신청하면 된다.

신청요건은 마을회관 등에 취사 시설이 구비되어 있고, 공동급식에 20명 이상의 인원이 참여 가능한 마을이다.

영암군은 마을공동급식 사업이 농촌인구의 감소와 고령화에 따른 일손 부족을 해소하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으며, 마을 주민들이 공동으로 식사를 하면서 공동체 의식을 높이고 소외된 이웃을 살피는 기회가 된다고 판단하고 지속적으로 사업을 시행할 계획이다.

영암군 친환경농업과 관계자는 “여성농업인의 가사 부담을 덜어주는 농번기 마을공동급식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며, 농업인에게 도움이 되는 다양한 시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