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9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개막…55편 온라인 유료 상영
제19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개막…55편 온라인 유료 상영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20.06.25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9회 미쟝센 단편영화제가 25일 온라인으로 개막했다.

그동안 신인 감독의 등용문 역할을 해왔다는 평가를 받는 미쟝센 영화제가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폐막식까지 모든 프로그램을 네이버TV '미쟝센 단편영화제 MSFF' 채널과 시리즈온(시리즈on)을 통해 진행한다.

올해 경쟁 부문에 선정된 단편 영화 57편 중 '그녀를 지우는 시간'(홍성윤), '왜냐고 묻지 마세요'(양근영) 등 두 작품을 제외한 55편의 단편 영화들이 네이버 시리즈온을 통해 유료로 상영된다.

1편당 관람료 1천100원이며 3일 동안 관람할 수 있다. 해외에서는 스트리밍과 다운로드가 불가능하다.

오는 26일 오후 6시에는 여러 감독이 참여하는 온라인 GV(관객과의 대화) 영상이 무료로 공개되며 폐막식은 7월 1일 오후 5시 무관객 온라인 라이브 방송으로 열린다.

한편 극장에서도 올해 경쟁작을 관람할 수도 있다. 27일 오후 2시에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55편의 영화가 상영된다. 오프라인 관람료는 6천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