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경찰청장에 김창룡(56) 부산지방경찰청장 내정
새 경찰청장에 김창룡(56) 부산지방경찰청장 내정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20.06.26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 국민권익위원장(장관급)에 전현희(56)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새 경찰청장에 김창룡(56) 부산지방경찰청장을, 국민권익위원장(장관급)에 전현희(56)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각각 내정했다.

한상혁(59)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의 연임을 결정했다.

김창룡 경찰청장 내정자
김창룡 경찰청장 내정자

김창룡 경찰청장 내정자는 경찰대학 4기 출신으로, 서울 은평경찰서장, 주미 한국대사관 경찰 주재관, 경찰청 생활안전국장, 경남지방경찰청장, 부산지방경찰청장 등을 역임했다.

노무현 정부 당시 청와대 시민사회수석실 산하 치안비서관실에서 행정관으로 근무했다. 당시 시민사회수석은 문재인 대통령이었다.

경찰청장은 국회 인사청문회를 거친 뒤 임명된다.

문재인 대통령은 새 국민권익위원장(장관급)에 전현희(56)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내정했다

전현희 권익위원장 내정자는 18대와 20대 국회에서 활동한 재선 의원 출신으로, 지난 4·15 총선에서 서울 강남을에 출마해 3선을 노렸으나 미래통합당 박진 의원에게 패했다.

또한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민변)의 환경위원회 및 여성인권위원회 위원으로도 활약했다.

전 내정자는 김영란 전 위원장, 박은정 현 위원장에 이어 여성으로는 세 번째로 권익위원장을 맡게 됐다. 

올해 7월 말로 임기가 끝나는 한상혁 방통위원장은 연임됐다.

장관급인 방통위원장의 임기는 3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