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오늘 국회 본회의 앞두고 원구성 최종 담판
여야, 오늘 국회 본회의 앞두고 원구성 최종 담판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20.06.29 0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야는 오늘(29일) 21대 전반기 국회 원 구성을 위한 마지막 협상을 시도할 예정이다.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와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10시 국회에서 박병석 국회의장 주재로 회동을 갖는다.

전날 양당은 국회 원 구성을 놓고 상당한 의견 접근을 이룬 것으로 알려져 이날 회동에서 최종 합의 여부가 주목된다.

미래통합당 주 원내대표가 전반기와 후반기 법사위원장을 여야가 각각 나누어 갖자고 제안했으며, 민주당과 박 의장은 차기 대선에서 승리한 집권당이 후반기 법사위원장을 맡는 방안을 역제안한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박 국회의장은 이날 협상 결과와 상관없이 오후 2시 본회의를 열겠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