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첫 중형 전기버스 출시...'카운티 일렉트릭'
현대차 첫 중형 전기버스 출시...'카운티 일렉트릭'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20.06.29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가 마을버스와 어린이 통학용 버스 등으로 많이 쓰이는 중형버스를 전기차로 출시했다.

현대 전기차 "카운티 일렉트릭"
현대 전기차 "카운티 일렉트릭"

현대차는 29일 15∼33인승 중형 전기버스 '카운티 일렉트릭'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현대 "카운티 일렉트릭"은 디젤차보다 리어 오버행(뒷바퀴 중심부터 차체 끝까지 거리)이 600㎜ 길어졌다.

카운티 일렉트릭은 디젤차보다 소음과 매연이 덜하고 유지비가 경제적인 점이 특징이다.

1회 완충시 최대 주행가능거리는 15인승 기준 250㎞다.

128㎾h 용량 배터리를 급속충전하는 비용은 약 2만8천원으로, 디젤 버스의 가득 주유 비용이 약 10만9천원으로 약 4분의 1 수준이다.

완충에 걸리는 시간은 급속은 1시간 12분, 완속은 17시간이다.

150kW급 고출력 모터가 탑재돼서 추월 가속성능이 디젤차보다 30% 이상 높다. 

현대차는 배터리 안전장치를 적용하고, 배터리가 탑재돼서 차체가 무거워진 만큼 제동 성능을 높였다고 말했다.

또, 승객, 운전자, 보행자 등의 안전과 편의를 위한 기능도 대거 보강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